“딱 걸렸어!” 베일에 싸여있던 신형 픽업트럭, 드디어 출시하나?

기아 타스만, 호주에서 티저 영상 공개
기아 타스만, 2025년 2월 양산 예정
기아 타스만, 다양한 엔진 모델 예정
글에서 출처 확인
글에서 출처 확인
기아의 프레임바디 픽업트럭인 타스만의 티저 영상이 공개되었으며, 호주에서 새로운 모델이 추가될 예정이다. 이로 인해 소비자들의 호기심이 높아지고 있다. 타스만은 1970년대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브랜드 픽업트럭으로, 모델명에 대한 관심을 끌기 위해 다양한 흥미로운 요소를 활용하고 있다.

기아 타스만은 2025년 2월부터 본격적인 양산에 들어갈 예정이며, 호주에서 새로운 모델이 추가될 예정이다. 티저 영상에는 호주의 유명 스포츠 인사들이 차의 모델명을 추측하는 장면이 담겨 있으며, 차량은 승용차 섀시를 기반으로 제작된 특이한 픽업트럭이다.
글에서 출처 확인
글에서 출처 확인
기아 타스만은 렉스턴 스포츠 칸과 유사한 사이즈로 알려져 있으며, 2.5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을 탑재해 최대 1톤의 적재 중량과 최대 3.5톤의 견인 능력을 자랑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디젤 엔진 모델과 전기차 버전도 준비 중이며, 2024년 말부터 시험 생산을 시작할 예정이다.
글에서 출처 확인
글에서 출처 확인
기아 타스만은 연간 약 12만~13만 대의 생산량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국내 시장 뿐만 아니라 북미와 호주 등 해외 주요 시장에서도 출시될 예정이다. 타스만은 강렬한 디자인과 뛰어난 파워트레인을 갖추고 있어 소비자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기아는 다양한 엔진 모델을 통해 시장을 선도할 계획이다.
 기아 타스만 티저 영상 (출처-기아)
기아 타스만 티저 영상 (출처-기아)
기아 타스만은 호주를 중심으로 다양한 엔진 모델을 선보일 예정이며, 디젤 엔진과 전기차 버전도 준비 중이다. 2025년 2월부터 본격적인 양산에 들어가며, 연간 생산량은 12만~13만 대를 목표로 하고 있다. 기아는 타스만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할 계획이며, 소비자들의 다양한 요구를 충족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Leave a Comment

이포스팅은 쿠팡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